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지역을 향하다/이웃 이야기

3.1절 아이와 함께 가볼 만한 곳! 독립운동가의 정신이 깃들어 있는 ‘제암리 3.1운동 순국기념관’과 ‘화성 3.1운동 만세길’

102주년을 맞는 3.1절이 다가오고 있습니다. 3.1절은 한민족이 일본의 식민통치에 항거하고, 독립선언서를 발표해 한국의 독립 의사를 세계만방에 알린 날을 기념하는 국경일입니다. 오늘날 우리가 주권을 가지고 대한민국의 국민으로 살아갈 수 있는 이유는 일제강점기 당시 대한독립 만세를 외쳤던 우리 민족의 희생이 있었기 때문이죠. 오늘은 그래서 3.1절을 맞아 아이와 함께 가볼 만한 곳을 소개해드리고자 합니다. 과거의 기억을 돌아볼 수 있는 ‘제암리 3.1운동 순국기념관’과 ‘화성 3.1운동 만세길’로 함께 떠나볼까요?

 

 

■ 3.1절 아이와 함께 가볼 만한 곳! ① ‘제암리 3.1운동 순국기념관’

 

3.1운동 아이와 함께 가볼 만한 곳으로 추천하는 첫 번째 코스는 ‘제암리 3.1운동 순국기념관’입니다. 이곳은 3.1운동의 보복으로 일제가 민간인을 무자비하게 학살한 ‘제암리·고주리 학살사건’을 기억하고, 화성 지역 애국선열들의 독립정신을 기리고자 2001년 3월 1일에 개관했는데요. 일제강점기 시대의 가슴 아픈 탄압이 기록된 장소입니다.

 

제암리 3.1운동 순국기념관의 제1전시실은 화성지역 3.1운동의 전개 과정을 소개하고 있으며, 이와 더불어 독립운동가에 관한 자료가 보관돼 있습니다. 독립운동가 정한경이 해외에 한국의 사정을 알리기 위해 미국에서 저술한 『한국의 사정(The Case of Korea)』과 화성지역 독립운동가에 대한 판결문을 만나볼 수 있는데요. 우리 민족의 독립을 위한 3.1운동의 숭고한 정신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그다음으로 ‘제암리·고주리 학살사건’에 관한 설명이 이어집니다. 제암리·고주리 학살사건은 1919년 4월 15일 일제의 무자비한 탄압에 의해 제암리와 고주리에 거주하고 있던 주민들이 잔인하게 살해된 사건인데요. 1982년 유해발굴이 진행됐으며, 그 당시 출토된 유물을 이곳에서 직접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뿐만 아니라 사건 이후 후손들의 삶을 살펴볼 수 있는 자료인 순국 제암 29선열과 현충 기념사업, 그리고 진정서를 열람할 수 있죠.

 

제1전시실 관람이 끝나 제2전시실로 발걸음을 옮겼습니다. 이곳은 후대에 남겨진 역사적 기록과 전승된 그 날의 기억을 통해 화성 독립운동가들의 행적을 살펴볼 수 있는 곳인데요. 1919년 ▲송산·서신 ▲우정·장안 ▲향남·팔탄 등 전국 각지에서 강렬하게 전개되었던 독립운동의 양상을 보여주죠. 이에 화성에서 만세 시위를 주도한 독립운동의 주역들의 행적을 보며 그들의 뜨거웠던 외침에 대해 생각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아이와 함께 가볼 만한 곳인 ‘제암리 3.1운동 순국기념관’ 외부에서도 학살사건과 관련된 다양한 볼거리가 전시돼 있습니다. 무고하게 희생된 23인의 유해가 안장된 순국묘지와 그들을 상징하는 조각물을 만나볼 수 있었죠.

 

또한 3.1운동 순국기념탑과 기념탑 우측에 위치한 스코필드 박사의 동상을 볼 수 있습니다. 스코필드 박사는 일본 군대와 경찰이 한국의 민족주의자들을 진압하는 과정에서 저지른 만행을 보고하는 글을 쓴 인물인데요. 대학살의 현장을 기록으로 남긴 역사적 인물로 평가받죠. 1983년에 세워진 순국기념탑 뒤로 펄럭이는 태극기를 보니 경건한 마음이 들었습니다.

 

 

■ 3.1절 아이와 함께 가볼 만한 곳! ② ‘화성 3.1운동 만세길’

 

다음은 3.1절 아이와 함께 가볼 만한 곳으로 추천하는 코스는 ‘화성 3.1운동 만세길 방문자 센터’입니다. 앞서 소개한 제암리 3.1운동 순국기념관과 차로 15분 거리에 위치해 있는데요. 만세길의 출발점이기도 한 이곳은 선열들의 치열했던 투쟁을 함축적으로 경험해 볼 수 있는 공간입니다. 특히 첨탑 형태의 외벽에는 화성독립운동가의 이름이 새겨진 벽돌을 활용해 추모의 의미를 더했다는 점이 인상 깊었죠.

 

1919년 4월 3일 우정·장안지역에서 만세를 외치며 걸었던 길과 역사를 복원한 화성 3.1운동 만세길은 특별한 의미를 지니고 있습니다. 총 31km를 걷는 동안 독립운동가의 ▲집터 ▲생가 ▲관공서 ▲횃불 시위 운동 장소 등을 만나며 그들의 정신을 기릴 수 있기 때문인데요. 화성 3.1운동 만세길 방문자 센터에서 스탬프 북을 받아 15개의 유허지(遺虛址)에서 스탬프를 찍으면 완주 훈장을 받을 수 있다고 합니다.

 

지금까지 3.1절 아이와 함께 가볼 만한 곳인 제암리 3.1운동 순국기념관과 화성 3.1운동 만세길에 대해 소개해드렸습니다. 우리가 지금 평화롭고 안락하게 살 수 있는 이유는 이들의 숭고한 희생 덕분이라는 생각이 드는 곳이었는데요. 우리가 기억해야 할 역사의 현장에 방문해 그 당시의 순간을 되짚어 보는 것은 어떨까요?

 

[제암리 3.1운동 순국기념관 가는 길]

경기도 화성시 향남읍 제암길 50 (031-336-1604)

 

 

댓글 남기기
  • 비방이나 폄하 또는 정치, 종교에 대한 개인적 주장 등 삼행시 블로그 운영취지에 적합하지 않은 의견은
    임의 삭제될 수 있습니다.
  • 삼행시 블로그 이용약관 『게시물 삭제기준』 바로가기
  • 개인정보처리방침 바로가기
  • 개인정보수집이용동의서 바로가기
  • 만 14세 미만의 고객님께서는 댓글 작성 불가합니다.
    기재하시더라도 별도의 안내 없이 취소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